past
지난 전시
Into
  • 강민희
  • 2018.12.27 ~ 2018.12.28
  • 1전시장
강민희_Frigid in Mind (I), plexiglass and lightbox, 22cm x 22cm x 86cm, 2018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강민희_Frigid in Mind (I), plexiglass and lightbox, 22cm x 22cm x 86cm, 2018
    강민희_Frigid in Mind (I), plexiglass and lightbox, 22cm x 22cm x 86cm, 2018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Gallery1_강민희_전시모습

강민희 Minhee Kang

학력
2017 로드아일랜드 스쿨 오브 디자인 섬유과 학사 졸업


전시경력

개인전
2018 ‘Overview Effect’, 예술공간땅속, 서울, 한국

그룹전
2018
‘SEEA 2018—Special Exhibition for Emerging Artists’, 성남아트센터, 성남, 한국
‘COSO Emerging Artists Exhibition’, COSO Art District, 서울, 한국
‘Lines of Thoughts’, CICA Museum, 김포, 한국
‘Heritage’, L’espace71 Gallery, 서울, 한국
‘프로비던스 두 번째 이야기’, 박을복 자수 박물관, 서울, 한국
‘Salon de Helpta’, 아트그라운드 헵타, 서울, 한국
2017
‘Hands of Korea 2017—23rd European Patchwork Meeting’, Sainte-Marie-Aux-Mines, Alsace, 프랑스
‘New Contemporaries Show’, Gelman Gallery,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프로비던스, 로드아일랜드, 미국
‘2017 국제화이버아트페어’, 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 서울, 한국
‘Senior Invitational Exhibition’, Woods-Gerry Gallery,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프로비던스, 로드아일랜드, 미국
‘Textiles Senior Show’, Woods-Gerry Gallery,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프로비던스, 로드아일랜드, 미국
‘ISMS: Exploring the Intersectionality of Identities’, Design Center,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프로비던스, 로드아일랜드, 미국
2016
‘Fort Adams: Drawing Parallels. Listening for Echoes.’, Fort Adams State Park, 뉴포트, 로드아일랜드, 미국
‘Language of Patterns’, Ann Street Gallery, 뉴버그, 뉴욕, 미국
2015
‘RISD Textiles Triennial Show for Selected Work’, Woods-Gerry Gallery,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프로비던스, 로드아일랜드, 미국


레지던시 및 수상경력
2018 Arquetopia International Artist Residency, 오악사카, 멕시코
2017 Rhode Island School of Design, Textiles Department Award
2016 Barbara H. Kuhlman Scholarship


작가노트

나는 솔직한 감정과 경험을 바탕으로 작품을 구상하고 표현한다. 생활 속에서 객관화된 나의 내면을 들여다보며 사람이라면 누구나 보편적으로 겪고 느꼈을 마음 속의 여러 감정들과 그 깊이를 표현하는데 힘을 쓴다. 내가 스스로 느끼는 다양한 감정과 생각을 시작으로 다른 사람들의 보이지 않는 내면, 그리고 사람과 사람 사이에 존재하는 여러가지 미묘한 감정들의 순간적 영역을 작품으로써 표현하고자 한다. 주로 투시가 되는 소재나 빛을 반사해내는 재료를 사용해서 마치 사람들의 마음을 들여다 보는 것과 같은 시각적 은유의 무대를 완성한다. 작품의 전시공간에 실체적으로 존재하는 빛, 바람, 온도 등과 같은 주도적 요소를 통해 관객과 친밀한 교감과 소통을 이루는 것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다. 사람들의 관계에는 그들 간에 겪었던 시간과 공간의 거리로부터 발생하는 일종의 마음의 벽과 같은 층(layer)이 있는데 그것은 나의 작품에서 은유적으로 표현된다. 사람들 사이의 관계에서 물리적으로는 전할 수 없고, 보이지 않 고, 들리지 않는 무형의 내면을 형상으로 다루면서 각자의 내면적 공간에 존재하는 비어 있으면서도 가득찬 것과 같은 추상의 공간을 표현하고자 한다. 그러므로 나는 나의 작품세계를 글이 쓰여지지 않은 빈 편지로 종종 비유한다. 사람과 사람의 관계는 물리적으로 형태를 갖추지 않아 시각적으로 텅 비어 있기도 하지만 간절한 누군가에게는 또 다른 감정과 느낌으로 충만할 수 있기 때문이다.

By creating a communicative space with works that possess transparency and translucency, I form an arena in which to express intangible, ephemeral ideas. Taking ideas that are not visible - such as thoughts, senses, and emotions - and transforming them into something physical, tangible and interactive is integral to my art practice. Through my work, I reinforce the process of unveiling individuality. I encounter myself as formed in layers both physically and psychologically. As each layer is disclosed, I confront a meditative selfintrospection. I aim to express the depth of these feelings that are pervasive in anyone’s mind in a way that is approachable to everyone. Relationships between people contain layers of intimacy, differentiated in time and space. Inner thoughts that are not shared nor expressed create distance between individuals, and revealing that gap through my work is vital to express immaterial things to be manifest. My work to me is like a blank letter, which implies emptiness yet wholeness, evoking certain emotion to individuals. Inner thoughts that are not spoken nor can be expressed in any way are inscribed as blankness on an empty letter. Any recipient may perceive it, although extent of understanding will differ subject to intimacy and conversance between the two. My art practice engages viewers and surrounding space to create a communicative realm. I incorporate transparent and reflective materials like reflective yarns, window screen mesh, plexi, and mirrors that I transform into new textiles. The work invites viewers to have a different perspective by looking beyond the sheerness and the reflection of the surface, and this creates a visual metaphor for looking into layers of an individual’s mind.

 

  • 갤러리 페이스북 인스타
  • 갤러리 페이스북 인스타 블로그